창작마당

오늘:
10
어제:
68
전체:
256,929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26089점
  • 2위. 靑雲
    18945점
  • 3위. 뻘건눈의토끼
    17764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16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0620점
  • 8위. 키다리
    9427점
  • 9위. 엑셀
    8617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56점
  • 12위. 은유시인
    7516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853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20.10.23 12:20

정신병원 아비규환

조회 수 2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장 일산 모모 정신병원의 소개 

여기는 모모병원이다. 일산 신도시가 1995년쯤에 지어진후에 뻘건눈의 토끼도 어릴때 보고 자랐던 이상민대 문경은, 서장훈대 현준엽이 바로 고대, 연세대였었는데 이제는 그 90년대 X세대와 연세대 고려대 서울대를 졸업하고 홰외파까지 가세한  희망형 인간들의 재능터가 농구코트라는 축소판에서 모모병원이라는 8층짜리 모모병원으로 변화의 태풍과 맞서 세워지게 되었다. 겉으로 보기에는 완벽함을 추구하는 회색 대리석 벽돌모양에

1층에는 편의점이 깔려있고 지하3층까지 빽빽한 주차공간에 친절도우미까지 갖추고 봉사자들이 구슬땀을 흘리고 일하지만 

실상은 단순하게 믿으면 오산이 크다. 사실은 CCTV로 안당해봐서 그렇지 게이름을 피우고 실수도 여러번 저지르는 병원이로다. 편의점에서는 아메리카노 한잔에 4500원을 받고 카페라떼 한잔에는 6000원을 받는 싸가지 없는 바가지 같은 서비스자세로다. 그리고 친절도우미들은 썰렁한 대리석 복도나 한여름이 되면 아스팔트 내부의 뜨거운열기로 한증막이 되는 좁은 주차장 공간속에서 신경질을 부리면서 30cm 공간 확보 안했다고 주차비나 마구 벌금으로 때어가는 무시무시한 썬글라스낀 아저씨들이 양복을 입고 서있도다. 봉사자들은 코로나 사태의 심각성을 정부로 부터 지시받고 병원입구에서부터 검열을 하지만 구슬땀뒤에는 언제나 늦가을 되어서 흘리는 콧물로 마스크를 오염시키고 다시 끼고 씨익~ 웃고 있다. ^_^

모모병원3층에는 신경정신과가 최모모 의사로 담당오픈을 했는데 매일마다 기괴한 소란이 일어난다. 

"모요? 제가요? 이런 망할... 내가 미친놈이라니... 나 입원시키면 니네들 고소시킨다." 

"어머니! 제발 정신차리세요... 병원은 병이 낮는곳이 잖아요... 상식을 따르세요... 상식을 ... 문재인이 왜 거기서 나와?"

"네! 이모모 할머니는 정신 망상 합병증으로 정신과 폐쇄병동에 입원시키겠습니다. 한달후에 봅시다. 이상!" 

결국 이모모 할머니는 가족들과 당황한 의사와 간호사들 앞에서 소리를 질러가면서 발악을 하다가 결국에 출동한 남자 기사들이 마취제를 주사로 다리허벅지에 놓자마자 쓰러져서 정신과 폐쇄병동으로 끌려간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판타지소설을 올리실 때 주의사항 file korean 2014.07.16 199
25 뻘건토끼의 비밀 file 뻘건눈의토끼 2020.12.03 1
» 정신병원 아비규환 뻘건눈의토끼 2020.10.23 25
23 울산 대첩 판타지 소설입니다. file 비느하스 2020.09.25 24
22 뱀파이어와의 인터뷰 3 뻘건눈의토끼 2020.08.15 57
21 조조의 겨울 ... 히틀러의 봄... 2 뻘건눈의토끼 2020.04.01 26
20 사막의 낙타가 남기고 간 흔적들... ^_^ 2 file 뻘건눈의토끼 2020.03.13 47
19 경계선 너머... 2 뻘건눈의토끼 2019.10.21 48
18 만득이 슈퍼마케트에서의 하루 (수저중... 토끼가... ^_^) 2 file 뻘건눈의토끼 2019.05.27 72
17 낡은 명함 leojung2000 2019.03.09 80
16 트럼프 시진핑 김정은 푸틴 아베 문재인 특징들... ^_^ 1 뻘건눈의토끼 2019.02.04 84
15 구룡성채의 비밀 ^_^ (수정하고 있으니 계속읽어주세요 부디...)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7.10.20 377
14 사막위의 코요테들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7.08.25 81
13 불사조의 날개짓 (완성) file 뻘건눈의토끼 2017.02.19 151
12 내 마음속의 네친구들... ^^ file 뻘건눈의토끼 2016.10.13 103
11 삼국지 화려한 연회 2 뻘건눈의토끼 2016.08.15 121
10 고향 1 laurie 2016.04.21 207
9 이상한 캐릭터들의 모임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1.24 179
8 억울하면 가는 세상...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1.13 67
7 붉은 괴물1-1 1 쏘쏭 2015.03.18 71
6 Coda의 열차-1 1 월간드림 2015.03.15 186
Board Pagination Prev 1 ...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