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30
어제:
66
전체:
256,330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25797점
  • 2위. 靑雲
    18945점
  • 3위. 뻘건눈의토끼
    17667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16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0510점
  • 8위. 키다리
    9427점
  • 9위. 엑셀
    8468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56점
  • 12위. 은유시인
    7516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84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조회 수 6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바야흐로 2015년이 끝나가고 동아시아의 각국에서 정상회담은 물건너갔지만, 대신에 소규모의 역사학자들간의 비밀스러운 인터뷰가 자리잡고 있었다. "참나! 별꼴다보겠네... 인간세계의 평화는 1988년 서울 올림픽이후로 사라졌다고~" 이렇게 마구 화를내면서 컵라면이나 먹던 할머니가 텔레비전을 파리채로 (지금은 겨울인데...) 마구 떄린다. 김밥을 만들면서 옆에있던 할머니도 "김밥속 단무지만큼도 양심이 없는 놈들이~" 하면서 위안부할머니 생존자들은 마구 화를 내다가 자버린다. 텔레비전에서는 다큐멘터리로 히틀러가 남극에서 도피했다는 설을 보고하고 난리다. 춥고추운 겨울 바람과 빙판길처럼 동아시아의 공존감은 너무나도 싸늘하고 냉정하다. 다큐멘터리는 많은 사람들이 다 자버린후 새벽에 일어났다. 

사회자: 오늘도 많은 지식층들을 위해서 가장 중요한 동북아의 미래와 평화에 대해 논쟁하기 위해서 모였습니다. 

애국자: 유관순이 부활하고 위안부 할머니들을 다 살려야지만 풀어질 문제입니다. 한일 관계가 발전하기전에 먼저 일본군의 만행을 보십시요! 

진지한자: 글쎄말입니다! 서편제도 동편제도 넘으면 득음의 경지에 오른다는데 한韓을 품은 한국은 그래도 한강의 기적도 일으키고 88올림픽도 열고, 

2002년 월드컵도 개최한 좋은 나라입니다. 이런면을 봐서라도 한일관계는 성공에 이르리라고 저는 기대하면서 2부에서 다시 만나겠습니다. (%$^% 한걸음 더 나아가는 방송) 

새벽에 그나마 버티기 힘들었던 그집에서 연탄이 타올라서 연기가 오르다가 실수로 막혀서 이산화탄소가 방마다 흘러넘친다. 다음날 아침에 오니, 그방에 있었던 모든 할머니들은 돌아가셨다. 저기 저 먼세상으로... 

그리고 그들을 발견한이들은 오늘도 반가운 표정과 따스한 손길을 받길 바라면서 찾아온 연탄 나르기 행렬인들이었다. 

--- 끝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판타지소설을 올리실 때 주의사항 file korean 2014.07.16 199
23 합당치 못한 일 1 귀축시대 2014.07.24 502
22 구룡성채의 비밀 ^_^ (수정하고 있으니 계속읽어주세요 부디...)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7.10.20 376
21 고래고래 외치다 2 귀축시대 2014.07.24 311
20 고향 1 laurie 2016.04.21 207
19 Coda의 열차-1 1 월간드림 2015.03.15 186
18 이상한 캐릭터들의 모임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1.24 179
17 불사조의 날개짓 (완성) file 뻘건눈의토끼 2017.02.19 151
16 붉은 괴물 1 쏘쏭 2015.03.15 151
15 삼국지 화려한 연회 2 뻘건눈의토끼 2016.08.15 121
14 내 마음속의 네친구들... ^^ file 뻘건눈의토끼 2016.10.13 103
13 트럼프 시진핑 김정은 푸틴 아베 문재인 특징들... ^_^ 1 뻘건눈의토끼 2019.02.04 84
12 테스트 7 admin 2014.06.24 83
11 사막위의 코요테들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7.08.25 81
10 낡은 명함 leojung2000 2019.03.09 80
9 만득이 슈퍼마케트에서의 하루 (수저중... 토끼가... ^_^) 2 file 뻘건눈의토끼 2019.05.27 72
8 붉은 괴물1-1 1 쏘쏭 2015.03.18 71
» 억울하면 가는 세상...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1.13 67
6 뱀파이어와의 인터뷰 3 뻘건눈의토끼 2020.08.15 57
5 경계선 너머... 2 뻘건눈의토끼 2019.10.21 48
Board Pagination Prev 1 ...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