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18
어제:
32
전체:
278,155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39556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0850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7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16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조회 수 2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낙연.

아마도 지금 대한민국에서 가장 핫한 인물이 아닐까 싶다. 차기 대통령, 그러니까 2022년부터 대한민국을 이끌어갈 대통령 자리에 가장 근접해 있는 인물로 알려져 있음에서다.

 424MBN 종합뉴스에서 김주하 앵커가 뉴스 끝자락에 짧은 뉴스 한 토막을 전했다. 이낙연 전 총리의 재산이 24억 원으로 작년에 비해 4억 원 증가했다는 것이다. 이 전 총리의 자진 신고인지, 모 기관의 조사인지는 정확히 모르지만 사실이라면 놀랍기도 하고 의아하기도 한 일이다.

 그는 이 정부 출범 때부터 금년 초까지 총리를 지냈으며 그 전에는 전남도지사로 일하고 있었다. 내리 몇 년간을 고위직 공무원 신분으로 있었다는 말이다. 그리고 10일전 총선에서 종로의 지역구 국회의원으로 당선됐다. 정치판에 회자되는 얘기들로 유추해 보면 지역구 국회의원 선거에는 대략 15천만 원에서 3억 원 가량의 돈이 들어가는 모양이다. 그는 정치일번지로 불리는 종로에서 그와 맞먹는 거물,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와 겨루었다. 모름지기 그가 쓴 선거비용이 만만치 않았을 거라는 얘기다.

 다시 앵커의 말로 돌아가 보자. 24억 원의 시점을 명확히 밝히진 않았지만 작년에 비해라는 멘트를 앵커는 분명히 했다. 그가 쓴 선거비용을 2억 정도로만 가정해도 그는 총리 재임 1년간 6억 원의 재산을 증식한 것이 된다. 현행법상 공무원은 수입을 창출하는 겸직이 금지되어 있는 걸 감안하면 그는 오로지 총리 봉급으로만 생활하고, 쓸 거 써가며 매달 5천만 원씩의 재산을 증식했다는 말이 된다. 이게 이해가 되는가? 그의 작년 20억 재산이 임대용 부동산이고, 그 수익과 총리봉급을 모은 것이라 해도 말 안되긴 마찬가지일 거고 되레 임대사업이란 위법행위마저 노출시키는 우행이 될 뿐이다. 또 하나, 그의 나이가 60대 초,중반인 모양인데 1년에 6억씩 재산을 증식하는 사람이 그 오랜 공직생활을 거치는 동안 재산이 고작 집 한 채 값인 20억 뿐이라고? 누구 말마따나 진짜 소가 웃을 일이다.

 군더더기 하나 보탤까 한다. 그는 유세 중 자신의 뒷받침이 되어 준 정부, 여당과 지지자들에게 다소 실망스러운 행보를 보였는데 바로 종부세 완화를 공약했다는 점이다. 종부세 강화는 이 정부가 부동산 투기를 잡기위해 빼든 칼이고 그 역시 총리시절 일관되게 추진해 온 정책이었던 거다. 서울 도심의 유권자들을 의식한 임기응변으로 이해하더라도 위상에 걸맞지 않는 처신에 대한 실망은 어쩔 수가 없다. 그리고 그가 이 표리부동을 언급한 시점은 이미 여론조사가 그의 당선을 기정사실화 하고 있던 때이기도 하다. 결국 그는 스스로가 대세의 흐름을 파악하는 능력도 제대로 갖지 못하고 처신이 가벼운 소인배에 지나지 않음을 보여준 것이다. 에휴! , 유감스럽게도 이런 인사가 2년 뒤 대통령을 하려는 나라에 우리가 살고 있다.

 이번 총선, 그가 당선된 종로에 한 택시기사가 무소속으로 출마하려 했었다. 선거 때만 되면 서민 아닌 사람들이 서민 코스프레를 하는 것이 역겨워 진짜 서민으로써 서민이 잘 사는 나라를 만들고 싶다는 포부를 밝힌 그는 추천인 300명을 모으지 못해 끝내 본선에는 나가지 못했다. 또 한 사람, 28세의 가난한 청년 최서현은 대출받은 1500만 원으로 공탁금을 마련하고 마이너스 인생 신분으로 나경원 의원의 아성 동작 을에 민중당 공천을 받아 출사했다. 수행원, 참모 한사람 없이 피켓 등 홍보물을 혼자 만들고 좁은 사무실을 고시촌처럼 꾸며 청년들의 열악한 현실을 알리고 싶어 안 될 줄 알면서도 빚까지 내 출마했다는 그녀는 1.8% 득표로 꽤나 선전했다. 그녀나 50대 택시기사, 또 그녀를 지지한 그 1.8%의 표심들 역시 눈 가리고 아웅하는 위선이나 반칙이 아닌 진짜 정의가 실현되는 대한민국을 지향하는 애틋한 희망일 것이다. 이제 내 나라 대한민국이 서민들의 이런 소박한 소망쯤은 수용할 수 있는 국격을 갖추고 있으리라 믿고 싶다.

이종신 010-5049-768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자유글을 올리실 때 주의사항 file korean 2014.07.16 228
125 여러분은....................... 1 농촌시인 2016.05.07 9
124 예베소스 3 뻘건눈의토끼 2016.11.29 13
123 말도 안되는 인간.. ^^ 1 뻘건눈의토끼 2016.11.30 13
122 아낌없이 주는 동물들... 3 뻘건눈의토끼 2016.11.25 18
121 어쨌든 그것을 하라 1 김류하 2017.06.30 19
120 오직한 사랑 1 에스더 2017.08.29 19
» 공연한, 그러나 이유 있는 딴죽 적극적방관자 2020.04.25 22
118 할비의 좌충우돌 손자집 청소하기 1 소리샘 2017.01.23 23
117 미치고 싶다 1 file 오드리 2017.04.17 23
116 삐------ 호뚱이 2017.12.23 23
115 <온전하지 못한 장미> 1 유성 2016.06.18 24
114 <뒤집힌 흔적> 2 유성 2016.06.15 25
113 <긴장> 유성 2016.06.23 26
112 天心 民心 1 뻘건눈의토끼 2016.07.05 26
111 자기효능감 1 윤귤 2017.12.19 26
110 올림픽과 약소국들... 3 뻘건눈의토끼 2016.08.09 27
109 봄하면생각나는노래 박인수-봄비 1 농촌시인 2016.04.24 28
108 지구촌 사람들 풍경... 4 file 뻘건눈의토끼 2017.01.14 28
107 joy luck club 평론 (수정중) 2 뻘건눈의토끼 2017.05.11 29
106 미친 사연들...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7.04.19 3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