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16
어제:
20
전체:
282,816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43710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1500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7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1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17.11.26 20:36

요즘고민이.......

조회 수 59 추천 수 2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미등단시인이될지  시인의길로들어설지 자포자기하는심정입니다


시라는게 참어렵고 험난하느 고난의 길이 군요


저만의색깔 표현력을 더키워할듯합니다


언젠가는 제이름으로 낸시집한편을 꼭 낼수있으면좋겠어요

  • profile
    korean 2017.12.01 09:22
    농촌시인님!
    용기 내십시오.
    그동안 활동 모습을 쭉 지켜봐왔는데,
    그 습작만으로도 대단하다 여겨집니다.
    표현이 조금 설익다 여겨지는데
    님의 시 속에는 나름 스토리가 있어
    틀림없이 머잖아 좋은 시를 쓰실 수 있으리라 믿습니다.
  • ?
    키다리 2017.12.02 09:33
    돌속에 갇혀있는 원초적 감성을 끄집어 내는 마음의 자세...시의 힘은 아름답다고 합니다..힘 내세요
  • profile
    뻘건눈의토끼 2018.01.20 17:03
    키다리님께서 옳으신 말씀하셨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자유글을 올리실 때 주의사항 file korean 2014.07.16 231
46 진시몬-낯설은아쉬움 농촌시인 2017.10.22 34
45 천하의 사기꾼들 ^_^ 2 뻘건눈의토끼 2017.10.26 91
» 요즘고민이....... 3 농촌시인 2017.11.26 59
43 자기효능감 1 윤귤 2017.12.19 26
42 1 뻘건눈의토끼 2017.12.20 38
41 약간 마츠코적 모먼트 Catarsis 2017.12.23 42
40 삐------ 호뚱이 2017.12.23 23
39 머리가 아프다. 1 여미네파랑새 2017.12.23 65
38 살인마들의 이야기 2 뻘건눈의토끼 2018.01.27 61
37 달을 뚫고 자라난 네잎클로버 혜승 2018.01.29 42
36 하루살이 5 혜승 2018.01.29 70
35 잎새다방 미스 리 1 제이 2018.02.10 83
34 어떻게 이런일이 바다연정 2018.03.03 50
33 담배파는 소녀이야기 ^_^ 토끼가... 1 뻘건눈의토끼 2018.04.04 95
32 돌고도네 나도 도네 2 뻘건눈의토끼 2018.07.24 136
31 이해할수 없는 지혜로운 말들 토끼가...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8.10.18 64
30 잔인한 수술대 1 뻘건눈의토끼 2018.11.18 56
29 자유로움을 누릴수 잇는곳 file 레몬닝 2018.12.22 37
28 정신병원 폐쇄병동 3 claudia 2018.12.28 76
27 나는 영원을 바라고 우아를 바라 보았다 김아일랜드 2019.01.13 53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