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3
어제:
20
전체:
282,903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43860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1510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7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1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16.02.07 16:02

잠수함

조회 수 93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잠수함이 바다위로 모습을 들어낸다. 

적 함군에다가 미사일을 어뢰를 발사하고 격침시킨다. 

다시 깊고깊은 바다밑 몇백리까지 잠수한다. 

돌고래가 바다위로 모습을 들어낸다. 

영화 타이타닉처럼 배가 가는 앞에서 쇼를 펼친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랑 여자가 여자의 허리처럼 아름다운 돌고래의 몸통을 감상한다. 

헌데, 갑자기 포경선이 모습을 드러낸다. 

거대한 그물로 고래를 잡으면 즐거워서 다들 술이나 쳐먹는다. 

이번에는 월척이라고 다들 온힘을 다해서 고래를 잡는다. 

작살을 던져서 마치 투우사가 소를 잡듯이 피바다를 만들면서 

고래의 힘이 다 빠지면 코끼리 보다도 더욱 큰 흰긴수염고래 마저 잡는다. 

흰긴수염고래는 바다물 속 몇백리에서 주로 생활한다. 

크기도 엄청큰데 바닷물을 가끔식 크게 입을 벌리고 삼켜 마신다. 

그리하여 펭귄이나 새우나 고등어, 꽁치 등 다 소화시킨다. 

사막에서도 잠수하는 동물이 있다. 바로 악어다. 

우기와 건기에 따라 몇백km를 이동하는 대지위의 철새들인 가젤과 황소들과 얼룩말들... 

물을 마시러 갈때나 강을 건너서 이동할떄에도 악어를 조심해야한다. 

눈알만 물위로 숨기고 다가가서 온몸을 이빨로 뜯어서 마구 흔들거리다가 피범벅이 된 육회를 먹어댄다. 

나찌 잠수함이나 고래나 악어들도 모두 생존을 위하여 물가위로 어슬렁대다가 다시 깊은 미지의 세계로 돌아간다. 

Who's 뻘건눈의토끼

profile

나이 :33살 남자 돼지띠 

취미: 장기, 농구, 스쿼시, 삼국지 게임..., 발라드 음악, crayon pop 

  • ?
    농촌시인 2016.04.24 13:00
    잠수함이란 단어만 떠올리닌 서해연평해전 천암함폭격 이생각난내요
    우리는 잊지말아야합니다 북한의도발과 국가안보를위협하는종북세력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자유글을 올리실 때 주의사항 file korean 2014.07.16 231
26 잔인한 수술대 1 뻘건눈의토끼 2018.11.18 56
» 잠수함 1 뻘건눈의토끼 2016.02.07 93
24 정신병원 폐쇄병동 3 claudia 2018.12.28 76
23 조조의 겨울 히틀러의 봄 수정했습니다. 감사합니다. 뻘건눈의토끼 2022.03.16 20
22 중국 철학의 오행설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3.23 83
21 지구촌 사람들 풍경... 4 file 뻘건눈의토끼 2017.01.14 29
20 진시몬-낯설은아쉬움 농촌시인 2017.10.22 34
19 차카게 살자 적극적방관자 2019.12.02 54
18 참 치졸한 희생양 때리기 1 적극적방관자 2020.03.11 75
17 천하의 사기꾼들 ^_^ 2 뻘건눈의토끼 2017.10.26 91
16 체첸반군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5.11.17 153
15 최순실씨 씨리즈 ^^ 5 뻘건눈의토끼 2016.10.31 40
14 치졸한 사람들 2 뻘건눈의토끼 2015.12.27 80
13 캄보디아 여행기 2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2.28 133
12 컴퓨터시대에 대한 세가지 농담들! 뻘건눈의 토끼가... 2 뻘건눈의토끼 2019.03.13 75
11 판도라의 상자와 꼭 필요한 사람들 1 뻘건눈의토끼 2017.10.08 34
10 포식자들 2 뻘건눈의토끼 2017.02.04 39
9 표류자의 이야기 뻘건눈의토끼 2015.04.07 127
8 하는 짓거리들 ^_^ 2 뻘건눈의토끼 2017.07.12 47
7 하루살이 5 혜승 2018.01.29 70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