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의 폭포

by 베로닉 posted Jan 27,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사의 폭포


멀다하여 손을 뻗지 않느냐.

네가 과연 이곳을 이해한 것이 맞는지.


가깝다하여 활촉을 거두는 것이냐.

네가 정녕 끝을 본 것이 맞는지.


냉랭한 바람이 불어 뱃머리가 돌아가고

앞을 질러 나갈 때


너는 그때 이해하였다고, 끝을 보았노라고 말을 하겠지.


처음 그 손을 잡지 않을 거라면, 

쉬이 활촉을 거두어버릴 거라면,

네게서 멀어진 그 배를 향해 그 어떤 하늘도 선물하지 말아라.


그 어떤 기도도 용의 꼬리에 걸지 말아라. 






01024112608

cofls730@daum.net

박채린



Who's 베로닉

?

.


Articles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