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

by 이수리엘 posted Feb 10,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나무


홀로 외로이 미련이 남은

저 공터를 지키고 서 있는

나무 한 그루


쭉 뻗어간 여러 개의 가지들은

마치 인타라망의

실과도 같아 보여서


다시 만날 수 있다고

내게 자꾸만

말해주는 것 같아서


만날 수 없다는 말

그 말을,

나는 믿지 않아요.


홀로 굳세게 신념만 남은

저 공터를 지키며 서 있는

나, 한 사람


Articles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