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콘테스트

오늘:
12
어제:
63
전체:
278,828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39896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0913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7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16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15.02.11 03:02

그리움 관련 시

조회 수 445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부서진 그리움


그리워하다 보면 그러다 보면

내 마음 다 들어내 보일 때도

내 마음 감추려 할 때도


그리워하다 보면 그러다 보면

잊혀진 기억들이 살아날 때도

지웠던 기억들이 살아날 때도


그리워하다 보면 그러다 보면

좋았던 기억들이 부서질 만큼

가슴 속에 묻어둔 그 시절들이 원망스러워질 만큼


너는 나에게 잊혀질 수 없는 단 하나의 부서진 그리움




그게 아니야

 

그게 아니야

내 마음은 내 뜻은 내 진심은 내 노력들은

그런 것들이 아니야


내 마음은 내 뜻은 내 진심은 내 노력들은

설명할 수 없을 정도로 간절했는데

너 앞에선 남자가 되어 감출 수 밖에 없었어


그게 아니야

너 앞에 서있었던 그 남자는

진심도 숨겨야만 했던 그 남자는

진짜가 아니야 그런 것들이 아니야




그리움 잠시


비가 내린다, 비가 내렸다

눈이 온다, 눈이 왔다

슬픔이 찾아왔다, 기쁨이 찾아왔다

첫사랑이 찾아왔다, 첫사랑이 떠나갔다

겨울이 왔다, 봄이 온다


내 뜻과는 상관없이 시간은 흐르고

잘 들던 칼도 점점 무뎌져 간다


똑같던 것은 이제 더 이상 똑같지 않다




DiveJ

jyk6631@naver.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콘테스트-시 공모게시판 이용안내 3 file korean 2014.07.16 4449
1873 무상 등 시5편 2 file ggrtrtrr 2014.07.15 2948
1872 공모전 응모작 제목 : 너는 장미꽃 1 문학소년 2018.03.26 719
1871 제10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 '그런 것들보단 역시 네가' 외 5편 1 학생 2016.02.17 509
1870 제 5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여섯편 - 김평배 1 서옥 2015.06.07 502
» 그리움 관련 시 DIVEJ 2015.02.11 445
1868 제5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전 제목 '지배와 사랑' 그외 4편 이자인 2015.06.01 419
1867 제3차 월간문학 시부문 응모, 상현달 외 4편 2 LIVEFOREVER 2015.02.10 407
1866 사랑이란 이런 것... 이별이란 이런 것... 외 4편 1 자신과의약속 2015.04.13 400
1865 빈방 눈치 주는 방황외 4편 푸름이 2015.04.02 399
1864 시공모- 봄바람이 부는 날에는 외 4편 꼬마시인 2014.09.03 387
1863 시 5편 응모합니다! 1 file 최토 2015.02.02 372
1862 시 부문 총 5편 공모합니다! n0178 2014.09.10 359
1861 5차 시부문 공모 형씨 외 4편_ 1 정군자 2015.06.10 357
1860 제 5차 창작콘테스트 공모전 시 부문 <손톱> 외 4편 소용돌이 2015.06.10 355
1859 그 거리에서 외4편 삶의곡 2014.09.10 354
1858 시 공모 자전거 소나타 외 7편 허유 2014.08.26 353
1857 창작콘테스트 공모 - 시 '이별'외 4편 2 햇살나무 2015.02.14 345
1856 절규속에 나를 보았다 외 3 file ggrtrtrr 2014.10.13 339
1855 인연(因緣)외 4편 5 AstroHwan 2014.12.09 33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4 Next
/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