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작가

오늘:
8
어제:
79
전체:
256,661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25975점
  • 2위. 靑雲
    18945점
  • 3위. 뻘건눈의토끼
    17713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16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0555점
  • 8위. 키다리
    9427점
  • 9위. 엑셀
    853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56점
  • 12위. 은유시인
    7516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853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조회 수 2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kyc_20140728_12.jpg





[詩]

10차원(次元) 세계

- 은유시인 -



                                          그대는 0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하나의 점
                                          실제로 존재하지 않고 존재하지 않음에서 존재함으로
                                          우주 삼라만상은 0차원으로부터 비롯됐음을……

                                          그대는 1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두개의 점을 연결하는 직선으로 존재할 뿐이다
                                          그러나 실제 모든 우주는
                                          이 1차원의 직선에 일렬로 정렬되어 있음을……

                                          그대는 2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빛과 그림자를 담는 평면으로 존재하며
                                          우리의 모든 생각과 감정이 
                                          그 안에 담겨있는 스크린으로 존재함을……

                                          그대는 3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우리가 이미 익숙해진 공간으로 존재하며 
                                          생로병사와 희로애락이 공존하고
                                          자유와 속박 더불어 우리가 공존함을……

                                          그대는 4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시간이라는 추를 드리우고 나이를 가늠케 할 수 없는
                                          내가 아버지 되고 아들이 내가 되는
                                          과거로의 미래로의 모래시계가 있음을……

                                          그대는 5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굴절의 구릉 여기가 거기고 거기가 여기인
                                          끊임없이 헛질 켜는 허상만이 존재하는
                                          공간의 축지(縮地)로 채워져 있음을……

                                          그대는 6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무(無)와 유(有)가 맞닿은 차원을 넘나드는 입구
                                          진실과 허구가 교차하며
                                          사라짐과 나타남이 혼재함을……

                                          그대는 7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어떠한 것도 존재하지 않는다 완벽한 비움의 공간
                                          그 자체가 존재하되 존재하지 않을 수도 있는
                                          오직 무한대만 펼쳐져 있음을……

                                          그대는 8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무한대 압축이라 부피의 개념이 없는
                                          물질은 허상으로 남고 그림자마저
                                          찰나에 빨아들이는 지옥문이 존재함을……

                                          그대는 9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무한대의 팽창으로 무(無)에서 유(有)로 창조가 지속되는 창
                                          새로운 우주가 탄생되는 
                                          우주의 모태(母胎)가 존재함을……

                                          그대는 10차원의 세계를 아는가
                                          그것은 스스로 존재하며 어디에서나 존재하는 우주의 영(靈)
                                          모든 우주는 우주의 영으로부터 비롯하며
                                          오직 하나일 뿐일 것을…….



- 은유시인의 장편 미래공상과학소설 ‘모하메르의 비밀’중 
서막(도입부) ‘드림언더스페이스100’의‘12억 광년의 머나먼 여행’에서 -



2002/02/0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한국인작가-시&시조 게시판 이용안내 file korean 2014.07.16 188
45 [詩] 시(詩) 천편(千篇)의 의미(意味 file 은유시인 2014.07.29 86
44 [詩] 방랑자(放浪者) file 은유시인 2014.07.29 55
43 [詩] 나에게 있어 시(詩)를 쓴다는 것은 file 은유시인 2014.07.28 127
42 [詩] 컴퓨터 file 은유시인 2014.07.28 68
41 [詩] 바라보는 사랑 file 은유시인 2014.07.28 203
40 [詩] 기도(祈禱) file 은유시인 2014.07.28 75
39 [詩] 거울속의 또 다른 나 file 은유시인 2014.07.28 187
» [詩] 10차원(次元) 세계 file 은유시인 2014.07.28 210
37 [詩] 원자(原子) file 은유시인 2014.07.28 79
36 [詩] 왜 그리 슬퍼 보이지 file 은유시인 2014.07.28 83
35 [詩] 화장하는 남자 file 은유시인 2014.07.28 40
34 [詩] 희망(希望) file 은유시인 2014.07.28 19
33 [詩] 내가 아닌 나 file 은유시인 2014.07.28 125
32 [詩] 나를 가장 약하게 하는 것 file 은유시인 2014.07.28 32
31 [詩] 세상에 가장 아름다운 것은 순수(純粹)일지니 file 은유시인 2014.07.28 183
30 [詩] 크리스마스 송가(頌歌) file 은유시인 2014.07.28 133
29 [詩] 질투 file 은유시인 2014.07.28 179
28 [詩] 취모검 file 은유시인 2014.07.28 116
27 [詩] 울지 말아요, 아르젠티나여 file 은유시인 2014.07.28 435
26 [詩] 햄스터, 그리고 쳇바퀴 file 은유시인 2014.07.27 382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