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작가

오늘:
17
어제:
49
전체:
278,351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39676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0883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7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16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15.12.11 15:26

[詩] 안녕

조회 수 1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art-03.jpg







[詩]

 

안녕

 

- 은유시인 -

 

 

 

 

                                     우리, 어차피 헤어져야할 사이라면
                                     차라리 안녕이라 말하지 말자

 

                                     우리, 다시 만날 기약이 없다면
                                     차라리 안녕이라 말하지 말자

 

                                     우리, 지난 세월이 아쉽다면
                                     차라리 안녕이라 말하지 말자

 

                                     그대에게 눈물 보이지 않으려 함은
                                     보내야할 그대 떠나보내려 함이요
                                     그대의 눈 마주보지 않으려 함은
                                     그대가 흘리는 눈물 보지 않으려 함이다

 

                                     이제 우리
                                     함께 왔던 그 길 벗어나 
                                     우리, 서로 어긋난 길로 가야 한다면
                                     차라리 안녕이라 말하지 말자

 

                                     우리, 어차피 돌이킬 수 없는 이별이라면
                                     차라리 안녕이라 말하지 말자.

 

 

 

 

2002/11/05/18:45 

 

 

 

 

Who's 은유시인

profile

대한민국에도 노벨문학상 수상자가 나올 그 날만을 위해...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한국인작가-시&시조 게시판 이용안내 file korean 2014.07.16 200
103 [詩] 컴퓨터 file 은유시인 2014.07.28 69
102 [時調] 십일월애(十一月愛) file 은유시인 2015.12.22 70
101 [詩] 일본아, 도적근성 버려라 file 은유시인 2015.12.16 71
100 [詩] 고양이(猫) file 은유시인 2015.12.18 71
99 [詩] 친구(親舊) file 은유시인 2015.12.16 72
98 [詩] 북소리는 태곳적부터 들려왔다 file 은유시인 2015.12.18 74
97 [時調] 시월애(十月愛) file 은유시인 2015.12.22 75
96 [時調] 낙조(落照) file 은유시인 2015.12.22 75
95 [詩] 기도(祈禱) file 은유시인 2014.07.28 77
94 [時調] 축제(祝祭) file 은유시인 2015.12.21 77
93 [詩] 글 잘 쓰는 사람들에게 file 은유시인 2015.12.16 77
92 [詩] 아! 지옥(地獄)에서 file 은유시인 2014.07.16 78
91 [詩] 아해야 그렇게 새 날은 밝아온단다 file 은유시인 2015.12.16 78
90 [詩] 누군가를 사랑하는 당신은 file 은유시인 2014.07.27 79
89 [詩] 비 오는 날 창문가에 file 은유시인 2015.12.15 79
88 [詩] 원자(原子) file 은유시인 2014.07.28 80
87 [時調] 계란을 삶으며 file 은유시인 2015.12.22 80
86 [詩] 커피를 마시며 file korean 2015.12.10 80
85 [詩] 몽(夢)-9 file 은유시인 2014.07.29 81
84 [時調] 추우(秋雨) file 은유시인 2015.12.22 82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