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28
어제:
37
전체:
288,737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50126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2676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84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6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15.09.03 10:28

종달새-손준혁

조회 수 30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고요한 아침 깊은 단잠에 취해
잠이 든다

고요한 아침 새들도 조용히
잠이 든다

세근 세근
잠에서 깬

새들의 지저귐 속삭임에
바라본
창 문밖 세상은 모든 것을 다 가진 것처럼 환하고 아름답다


삶의 창문의 비치는 나와
새들의 모습이 어떻게 비칠까
아마 그것은
종달새의 울음이겠지
나의 슬픈 자화상이겠지

인생 또한 그러하니
종달새도 슬피 울부짖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시를 올리실 때 주의사항 1 file admin 2014.06.24 2016
254 텅빈마음-손준혁 1 농촌시인 2015.10.23 150
253 시험 전 날- 임진호 1 F+ 2015.10.21 66
252 시작-손준혁 1 농촌시인 2015.10.13 60
251 녹음-손준혁 농촌시인 2015.10.07 25
250 만개-손준혁 농촌시인 2015.10.05 15
249 굳이 1 뻘건눈의토끼 2015.10.02 25
248 위험한 그림자 2 뻘건눈의토끼 2015.10.02 29
247 사계-손준혁 농촌시인 2015.09.30 21
246 용화-손준혁 농촌시인 2015.09.23 45
245 청량-손준혁 농촌시인 2015.09.19 21
244 운무-손준혁 농촌시인 2015.09.12 33
243 맥문동-손준혁 농촌시인 2015.09.12 59
242 빈심-손준혁 농촌시인 2015.09.10 49
241 눈물의백마강-손준혁 농촌시인 2015.09.07 50
» 종달새-손준혁 농촌시인 2015.09.03 30
239 지워진다 외 4편 1 양발탱이 2015.09.03 82
238 (무화과꽃필무렵외4편)-손준혁 농촌시인 2015.08.22 255
237 모형-손준혁 농촌시인 2015.08.16 34
236 가족-손준혁 농촌시인 2015.08.16 12
235 그래너-손준혁 농촌시인 2015.08.16 10
Board Pagination Prev 1 ... 75 76 77 78 79 80 81 82 83 84 ... 92 Next
/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