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14
어제:
18
전체:
290,782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52066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2681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84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6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19.08.21 08:02

그리운님-손준혁

조회 수 34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그리운 님-손준혁
오늘은 어디서 무엇을 하시는지
온데간데없이 텅 빈 마음 
한구석 그리운 님을 애타게 불러보아요
 
아니 찾아보아요 그리운 님
오늘은 어디서 무엇 하고 계시는지

잘 지내시는지 궁금하고 생각나요

  • profile
    뻘건눈의토끼 2019.08.21 12:54
    농촌시인님이 절부르는줄 알고 깜짝! 가끔 사람의 마음이 누군가를 기억하고 찾으면 그다음날에 연락이 오거나 만나게 되는 경우를 많이 해봤어요! 농촌시인님이 부르는 님은 지금 텅빈체 떠난게 아니라 어딘가 자유로운 거에요! 토끼가... 돼지띠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시를 올리실 때 주의사항 1 file admin 2014.06.24 2018
1736 우연-손준혁 농촌시인 2019.09.02 7
1735 청연-손준혁 농촌시인 2019.09.02 11
1734 그리워지면-손준혁 농촌시인 2019.08.22 18
1733 달콤한유혹-손준혁 1 농촌시인 2019.08.21 21
1732 너를 그리워하면서-손준혁 농촌시인 2019.08.21 18
» 그리운님-손준혁 1 농촌시인 2019.08.21 34
1730 회한-손준혁 농촌시인 2019.08.21 15
1729 잊지마세요-손준혁 농촌시인 2019.08.20 35
1728 매일그대를보면-손준혁 농촌시인 2019.08.20 14
1727 암연-손준혁 1 농촌시인 2019.08.18 21
1726 기나긴 기다림-손준혁 농촌시인 2019.08.18 12
1725 정류장-손준혁 농촌시인 2019.08.18 11
1724 나뭇잎-손준혁 1 농촌시인 2019.08.18 27
1723 그리움-손준혁 농촌시인 2019.08.18 48
1722 네가나를-손준혁 농촌시인 2019.08.12 17
1721 이별의기차 -손준혁 2 농촌시인 2019.08.12 19
1720 바다꿈 1 칼눈 2019.08.06 21
1719 돼지국밥 1 칼눈 2019.07.19 61
1718 빵과 밥! 2 뻘건눈의토끼 2019.07.11 57
1717 그대로 1 구거궁문꽈 2019.06.16 66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 92 Next
/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