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5
어제:
31
전체:
285,325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46496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1809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7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1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17.02.07 08:59

하나

조회 수 7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세상은 쌍으로 조화를 맞춰 돌아간다


저기 한 쌍이 걸어온다

저기 한 쌍이 굴러간다

저기 두 쌍이 재잘댄다


여기 신발 한 짝이 가만히 있다

그 한 짝은 자신의 짝을 고대한다

그 한 짝은 차운 바람에도 기다린다


그러다 문득 신발 한 짝은 생각한다

'나는 정말 신발인걸까?'

그 한 짝은 눈을 사알 뜰 뻔한다


그 한 짝은 미련하게도 신발 한 짝이다

여기 신발 한 짝이 가만히 있다

나 하나가 웅크린 채 걸어간다


나의 세상은 쌍으로 조화를 맞춰 돌아간다

  • ?
    래인 2017.02.07 09:00
    성명 : 김태민
    이메일 : mtmik97@naver.com
    연락처 : 010-8212-269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시를 올리실 때 주의사항 1 file admin 2014.06.24 2009
454 2 월화 2017.02.08 33
453 눈물 2 월화 2017.02.08 28
452 하루사이 신세계 1 래인 2017.02.07 39
451 최후의 보루 1 래인 2017.02.07 11
450 거짓투성이 1 래인 2017.02.07 11
449 꿈속의 영희야 1 래인 2017.02.07 14
» 하나 1 래인 2017.02.07 7
447 온기의 흔적 1 낙엽조각 2017.02.06 51
446 1 종익 2017.02.06 21
445 감나무 1 종익 2017.02.06 13
444 소풍 1 종익 2017.02.06 9
443 때는 봄, 1 라송 2017.02.06 16
442 지렁이의 꿈 1 키다리 2017.02.04 30
441 엄마도 3 고양이야옹 2017.02.02 41
440 마음 1 고양이야옹 2017.02.02 21
439 내 것 1 고양이야옹 2017.02.02 13
438 <자해> 1 판놀이꾼 2017.02.01 31
437 물감 1 마라 2017.02.01 36
436 어머니의 생일 1 빡샘 2017.02.01 23
435 <너를 기다리며> 1 뮤즈 2017.01.31 34
Board Pagination Prev 1 ... 65 66 67 68 69 70 71 72 73 74 ... 92 Next
/ 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