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콘테스트

오늘:
74
어제:
101
전체:
307,223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66402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3378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94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60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조회 수 19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그날의 새벽

그날의 새벽은 아름답고 슬픈 날이였다

새벽바람은 고요하고 포근하게 주변을 배회하고
새벽하늘의 주인은 커튼 사이로 내려다 보고 있다

새벽하늘의 주민들은 축제를 벌이며
땅의 주민들을 자신들의 축제에 초대한다

땅의 주민들은 편도행 열차에 탑승하고
그들의 가족들에게 안녕의 인사를 받는다

지금까지 고생했어요 이제 고생하지 말고 푹 쉬어요
지금까지 고마웠어요 앞으로도 잊지 않을께요
더 잘해주지 못해서 미안해요 사랑했어요

모두의 얼굴은 그들에게 향해있고
모두의 마음엔 비가 내리기 시작했다

내 가족들도 그에게 마지막 안녕을 건낸다
다음에 만나게 되면 들국화 핀 꽃밭으로 놀러 가자고
기약없는 약속을 하고 떠나보낸다

오늘도 난 들국화 핀 꽃밭을 찾아 헤매인다
다시 만나게 될 그날을 기약하며

그날의 새벽은 여전히 아름답고 슬픈 날이였다

  • profile
    korean 2019.02.28 19:21
    열심히 쓰셨습니다.
    보다 더 열심히 정진하신다면 좋은 작품을 쓰실 수 있을 겁니다.
    수고하셨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콘테스트-시 공모게시판 이용안내 3 file korean 2014.07.16 4499
1410 제 27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공모 [이별, 그리움, 작별] 1 망설 2019.01.09 23
1409 제27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찜질방 외 4편> 1 바위섬 2019.01.08 24
1408 창작콘테스트 공모 - 들판 1 백산 2019.01.08 14
1407 창작콘테스트 공모 - 갇힌 방 1 백산 2019.01.07 9
1406 제 27회 창작 콘테스트 공모 <지고싶지 않은 꽃>외 4편 1 박재현 2019.01.07 29
1405 옥사 - 시 1 백산 2019.01.06 9
1404 <나무꾼>, <불안>, <달이 밝게 빛나는 밤>, <달>, <뚝 뚝> 1 정성 2019.01.06 19
1403 제27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 불빛에 가리워진 > 1 축제 2019.01.05 23
1402 제 27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공모 [아들아] 1 영지버섯 2019.01.02 28
» 제 27회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그날의 새벽> 1 단단한고기 2019.01.02 19
1400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벚꽃 1 에메 2019.01.01 27
1399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무반주 사랑 모음곡 1번 1 에메 2019.01.01 9
1398 제 27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영정사진>, <덤덤해지기 위해서는> 1 JeanRohmer 2018.12.29 15
1397 창작 콘테스트 시 공모 <꽃병> 외 4편 1 현가 2018.12.28 20
1396 박의준 - 冰(빙) 1 박의준 2018.12.26 13
1395 제 27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약상> 외 4편 1 허재 2018.12.26 35
1394 제 27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풍경이 내릴 때> 등 5편 1 김동은 2018.12.24 32
1393 달로 쓰는 시 1 김지은 2018.12.21 32
1392 창작콘테스트 시공모5 1 쿠아루 2018.12.18 35
1391 창작콘테스트 시공모4 1 쿠아루 2018.12.18 17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94 Next
/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