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콘테스트

오늘:
262
어제:
320
전체:
311,859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67112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3431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94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60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조회 수 27 추천 수 2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꿈속의 산책길

나에게는 꿈만 같은 그 사람

눈 속 깊이 아득하게 그려보는 그 얼굴

허공에 깍지를 껴보며 걷는 산책길


몽중속의 아련함이 맴돌아

꿈속이 이어지듯 일상을 살아내던 어느 날

그대가 서 있었다.


깨지 않는 꿈이기를 꿈꿔보며

잠시 눈을 감고 혜풍속에 스며들었다.


겨울잠


붉은 열매를 따러

떨어진 잎사귀를 따라 걷는다.


숨을 크게 쉬고 내뱉으니

연회색의 안개가 눈을 가렸다.


꽉 쥔 두 손에 끈적한 비가 내렸다.


눈으로 흘려보내주었다.


밤을 입은 나무가 몸을 떤다.

하얀 이불을 덮어주었다.


화사한 베개를 베고

조금 긴 잠을 자야겠다


황혼의 나무

햇살이 산 너머 아침을 비출 때

잎사귀가 고개를 떨구며

밤새 고인 이슬을 흘려보냅니다.


쌀쌀한 바람이 흥얼거리는

구슬픈 노래 가사는

주변을 맴돌며 떠나질 않습니다.


이제 시들어진 잎과

거칠어진 껍질만이 남았고,

둥치에는 그 어느 하나 기대지 않네요


홀로 멍하니 낙엽이 떨어지는 것도

모른 채 햇살을 흘려보내며

나이테 한 줄을 더 긋습니다.


황혼을 맞은 들녘에서

고즈넉한 밤을 맞으며

다시금 황홀했던 꿈을 꿔봅니다.


봉제인형

거실 한복판에 있는 인형에


내가 너를 좋아하는 마음보다

네가 '나를 좋아해 줄까'라는 생각 한 땀,


내가 하고 싶어 하는 마음보다

내게 '현실적인 조건일까'라는 생각 한 땀,


내가 주고자 하는 마음보다

당신에게 '받을 수 있을까'하는 생각 한 땀,


내가 즐기려는 마음보다

내가 '잘 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 한 땀,


마음보다

생각 한 땀,


상처받지 말라고

마음 위에 덧댄 생각이

봉제선을 뚜렷하게 남겼다.


어느새 커진 봉제인형을 집어 들어

아무 곳에 널브러지지 않게 진열장에 가뒀다.

TAG •
  • profile
    korean 2019.04.30 18:05
    수고 많으셨습니다.
    더욱 분발하시면 좋은 결실을 맺을 수 있으리라 여겨집니다.
    늘 건필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콘테스트-시 공모게시판 이용안내 3 file korean 2014.07.16 4501
1550 제 28차콘테스트 시 부문 응모 1 엄박 2019.04.08 25
1549 제28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응모 1 백세주님 2019.04.08 26
1548 제28차 창작콘테스트 시_부문 돌아오는 길 외 4작품 1 정현 2019.04.08 24
1547 제 28차 창작콘테스트 공모 1 연주송 2019.04.08 22
1546 제28차 창작콘테스트_시부분 미련 등 5작 1 Yang 2019.04.07 29
1545 제28차 창작콘테스트_시 부문 과거외 5작품 2 사구곡 2019.04.07 27
1544 제28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내안의 색" 외 5편 1 초롱쫑순심 2019.04.07 22
1543 제28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바닷바람은 더 짤까" 외 4편 1 머르바쵸프스키 2019.04.07 32
1542 제28차 창작콘테스트_시 부문 1 손톱바다 2019.04.06 35
1541 제 28차 창작콘테스트 응모 1 집옹 2019.04.06 21
1540 제28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별' 외 4편 1 민수쌤 2019.04.05 36
1539 감기외4편 1 풋사과 2019.04.04 21
» 28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4편 공모 1 대청마루 2019.04.02 27
1537 월간문학 한국인 제 28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2편 1 태몽 2019.04.01 24
1536 28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아쿠아리움 외 4편 1 훈이츄 2019.04.01 36
1535 28차 월간문학 응모작 역류 외 4편 1 박규진 2019.03.26 23
1534 28차 월간문학 창작콘테스트....................시 응모작 9 편 1 하운 2019.03.25 25
1533 제 28차 창작공모전-시 응모합니다 (총5편) 1 시배달부 2019.03.24 26
1532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1 file 한발한발 2019.03.22 31
1531 제28차 시부문 응모 1 백암현상엽 2019.03.22 42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94 Next
/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