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콘테스트

오늘:
225
어제:
365
전체:
321,144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67912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3491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17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94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60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부모 사랑..내리 사랑..

 

밥은 먹었니?

잠은 잘 잤니?

아픈데는 없니?

 

 

이거 먹어봐.

저거 먹어봐.

입맛에는 맞니?

 

 

이거 입어봐.

저거 입어봐.

너 몸에는 잘 맞니?

 

 

공부하느라 힘들지..?

학교다니느라 힘들지..?

일하느라 힘들지..?

사회 생활하느라 힘들지..?

 

 

집에 와서 이것좀 가져가서 먹어라..

집에 와서 저것좀 가져가서 먹어라..

 

 

아프지 마라..

울지 마라..

슬퍼 마라..

 

 

너도 나중에 자식 낳아서 키워봐라..

그래야 내 속을 알게되겠지..

 

 

보고 싶구나..

보고 싶다..

 

 

 

 

눈물 한 방울..추억 하나..

 

 

눈물 한 방울에..

추억 하나 담아서 흘려 보낸다..

 

눈물 한 방울에..

추억 하나 담아서 흘려 보낸다..

 

눈물 한 방울..추억 하나..

눈물 한 방울..기억 하나..

 

눈물 한 방울..

좋았던 기억 하나..

 

눈물 한 방울..

기뻤던 기억 하나..

 

눈물 한 방울..

아팠던 기억 하나..

 

눈물 한 방울..

슬펐던 기억 하나..

 

눈물 한 방울..

힘들었던 기억 하나..

 

눈물 한 방울.. 눈물 한 방울..

 

눈물 한 방울에..

추억 하나 담아서 흘려 보낸다..

 

눈물 한 방울에..

기억 하나 담아서 흘려 보낸다..

 

추억이 많으면 많을수록..

기억이 많으면 많을수록..

눈물도 점점 늘어난다..

 

이..눈물이..멈추는 날..

이..눈물이..마르는 날..

 

내..추억들도..

내..기억들도..

내가 흘렸던 눈물들과 함께..

다..사라지겠지..

 

 

 

 

사람마다 풍겨지는 매력.느낌.색깔.

 

그냥 길을 가다가..처음 본 사람..

 

어느 곳..어떤 장소에서 처음 본 사람..

 

무슨 일이 있어서 처음으로 목소리를 듣는 사람..

 

 

 

그냥 알게 되는 사람..

 

조금씩 알아가는 사람..

 

 

사람들마다 뭔가 풍겨지는 매력들..

 

사람들마다 뭔가 풍겨지는 느낌들..

 

사람들마다 뭔가 풍겨지는 색깔들..

 

사람들마다 뭔가 풍겨지는 목소리들..

 

 

말을 하는 나의 매력. 느낌. 목소리.

 

글을 남기는 나의 매력. 느낌. 색깔

.

밖에 돌아다니는 나의 매력. 느낌. 색깔.

 

 

 

노노노. 논논논. 놈놈놈놈.

 

 누워있는 놈 앞에 앉은 놈.

 

앉은 놈 앞에 서있는 놈.

 

서있는 놈 앞에 걷는 놈.

 

 

걷는 놈 앞에 뛰는 놈.

 

뛰는 놈 위에 나는 놈.

 

나는 놈 위를 타는 놈.

 

 

그 모든걸 다 지켜보는 놈.

 

그 모든걸 다 흉내내는 놈.

 

그 모든걸 다 따라하는 놈.

 

 

그 모든걸 다 도와주는 놈.

 

그 모든걸 다 지도하는 놈.

 

그 모든걸 다 함께하는 놈.

 

 

보다 뛰어난건..

 

 

천재보다 뛰어난건..노력.

 

노력보다 뛰어난건.. 즐김

.

즐김보다 뛰어난건.. 미침.

 

 

 

미침보다 뛰어난건.. 통합.

 

통합보다 뛰어난건.. 협동.

 

 

 

협동보다 뛰어난건.. 배려.

 

배려보다 뛰어난건.. 동행.

 

 

 

 

 

 

 

 

 

 

 

 

 

 

  • profile
    은유시인 2015.12.20 21:57
    놈이란 시는 기발합니다.
    흥미롭게 잘 읽었습니다.
    더욱 분발하시길 기대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콘테스트-시 공모게시판 이용안내 3 file korean 2014.07.16 4504
450 제 9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응모작 - 향기 외 4편 1 지현 2016.01.13 167
449 제9차 창작콘테스트 시부문 응모작 - 기억의 가치는 무엇일까 외 4편 1 혼잣말 2016.01.13 115
448 제 9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응모작 - 그래도, 삶 외 4편 1 됴스 2016.01.12 112
447 제 9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응모작 - 지금 시대 외 4편 1 이혜지 2016.01.09 58
446 제9차 창작콘테스트 시부분 응모작-바람꽃 외 4작품 1 바람꽃 2016.01.05 139
445 제 9차 창착콘테스트 시 부분 응모작 - 팔각산 외 4편 1 기름밥시인 2016.01.04 96
444 제 9차 창작콘테스트 시부문 응모작-희망봉 외 4작품 2 장충인 2016.01.01 169
443 ▬▬▬▬▬ <창작콘테스트> 제8차 공모전을 마감하고, 이후 제9차 공모전을 접수합니다 ▬▬▬▬▬ korean 2015.12.10 103
442 제 8차 창작콘테스트 시부분 응모작 - 지각 外 4편 1 손홍희 2015.12.10 90
441 <제 8차> 창착콘테스트 시 부분 응모작 - 선인장 외 4편 2 ㅎㅈ 2015.12.10 107
440 제 8차 창작콘테스트 시부문 응모 [시 5편] 1 윤곰이 2015.12.10 208
439 제 8차 창작콘테스트 시부분 응모작 -폐가 外 4편 1 짱명희 2015.12.10 87
438 응모 시 5편 1 KF 2015.12.10 49
437 제 8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분 응모작 <누군가 나에게 시를 쓰는 이유를 묻는다면> 외 4편 1 예림 2015.12.10 97
436 잎 새가 질 때면 외 4편 - 김평배 1 서옥 2015.12.10 201
435 제 8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응모작-애증 외 2편 1 천연염색 2015.12.10 64
434 누군가 나에게 시를 쓰는 이유를 묻는다면 외 4편 1 예예 2015.12.10 166
433 제 8차 창착콘테스트 시 부분 응모작 - 인연의 트라우마 외 4편 1 전형률 2015.12.09 130
» 제 8차 창착콘테스트 시 부분 응모작 - 부모 사랑..내리 사랑.. 외 4편 1 JY.한재영 2015.12.09 82
431 제 8차 창작콘테스트 시 부문 응모작-<스파이더맨>外 4편 1 백지공책 2015.12.09 160
Board Pagination Prev 1 ... 67 68 69 70 71 72 73 74 75 76 ... 94 Next
/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