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콘테스트

오늘:
62
어제:
89
전체:
307,382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66432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3378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94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60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조회 수 22 추천 수 1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눈물은 독이다

쏟아낸 눈물의 자리를

독이 잠식한다

잠식당한 마음으로라도

여전히 그댈 사랑할 수밖에 없지만

독이 되어버린

나약한 나는

그대에 대한 사랑마저

거부하려 한다

그에 다시 눈물을 쏟는다


나는 그 독을 삼키고 삼켜

그대에 대한 사랑을 지켜내고 있다

삼켜낸 독은

나를 삼킨다 



하늘을 날다

날아올랐다

붉은 태양이 비추고

하얀 구름이 반기는

파아란 하늘로

오늘은 이미 절벽 끝

갈곳이라고는

땅, 하늘

그래서 난

날아올랐다

뛰어내리지 않으려

날아올랐다



스러지다

흔들린다.
흔들리다
스러진다.
차라리 부러졌으면
차라리 날아갔으면
하지만
오늘도 흔들리며
스러진다.


꽃잎


언제부턴가
꽃잎이 나린다
터무니없이 아름답게

하나를 잡으려다
눈물을 잃고

둘을 잡으려다
마음을 잃고

셋을 잡으려다
나를 잃었다

다시 꽃잎이 나린다
상상할 수 조차 없이 아름답게

그대가 나린다


창문

네 생각 한 줌
지나가는
창가에
눈물 한 방울
떨어진다.




이름 : 김아현

이메일 : kah6013@naver.com

연락처 : 010 5368 6936




















































































































































































































































  • profile
    korean 2018.12.31 21:39
    열심히 쓰셨습니다.
    보다 더 열심히 정진하신다면 좋은 작품을 쓰실 수 있을 겁니다.
    수고하셨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콘테스트-시 공모게시판 이용안내 3 file korean 2014.07.16 4501
1370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거절> 외 1편 2 권영란 2018.12.07 20
1369 제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 엄마 사람 > 2 한발자국 2018.12.06 22
1368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내 것은 사랑이 아니라한다> 외 4편 2 or24 2018.12.06 46
1367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죽은 줄 알았던 시계 그리고 질문> 외 4편 1 시시한인간 2018.12.06 50
1366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생존 본능> 외 4편 2 도화 2018.12.06 27
1365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무제> 외 4편 1 MosesKim 2018.12.05 34
1364 제 26회 창작콘테스트 <돌멩이> 외1편 1 이상건 2018.12.05 24
1363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잠든기억> 외 4편. 1 YHR 2018.12.05 19
1362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불꽃놀이> 1 거칠산 2018.12.03 22
1361 제 26회 창작콘테스트 <옛집> 외 2편 1 있는그대로써 2018.12.03 21
1360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고독> 외 4편 1 수빈 2018.12.03 17
1359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엄마의 향기> 외 4편 2 새감눈물 2018.12.03 31
1358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멋있게> 외 4편 1 mook 2018.12.02 20
1357 제 26회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유람선의 와인> 1 거칠산 2018.12.02 32
1356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여인> 외 4편 1 바람이분다 2018.12.02 22
1355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케이크 위에 초> 외 4편 1 소나무한그루 2018.12.02 31
1354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수평선 너머로> 외 4편 4 달프 2018.11.30 44
1353 제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 한 철 ' 1 tangr 2018.11.25 31
» 제26차 창작콘테스트 시 공모 1 김아현 2018.11.24 22
1351 제 26차 창작 콘테스트 시부분 5편 1 전동혁 2018.11.20 46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94 Next
/ 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