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콘테스트

오늘:
34
어제:
29
전체:
288,922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50286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2676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84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6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조회 수 33 추천 수 1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부먹파 돈가스의 하루

돈가스가 말했다 마!! 소스 안뿌리나 

그 순간 주방장은 움찔하며 돈가스에게 말한다 돈가스야.. 그거 뿌리면 눅눅해져서 손님들이 않좋아해

그 이야기를 들은 돈가스는 세상에서 가장 험악한 얼굴을 지으면서 주방장에게 말한다

마 니 내를 피카츄 돈가스 취급하나? ?? 까불면 타기전에 니가 아무리 뒤집을라고 해도 못뒤집게 플랭크자세 취해뿐다 알았나

주방장은 식은 땀을 흘리기 시작하고 배달부가 때마침 들어온다 

배달부:아 또 왜들이래 오늘만 돈가스야? 아니잔아 우리 내일도 돈가스 파는거잔아 둘이 화해해

그 이야기를 들은 돈가스 정색하며 말한다 마 점마가 내를 피카츄 돈가스 취급한다 아이가

배달부:아 주방장형 왜 무슨일인데 돈가스가 저래

주방장:아니 소스좀 올리려고 했더니 저러잔아 배달부:아이고 형님 취향 존중 해주슈

주방장:아이고마 알겠다 소스 따로 담아서 데려다 주고 오그라 그 이야기를 들은 돈가스 머쓱해 하며 철가방에 들어가며 주방장에게 말한다 주방장 마 냉동실부터 튀김옷입고 튀길때까지 다 즐거웠다 마 니는 내가 꼭 기억할게

주방장:그래 조심히 가그라 배달부와 돈가스가 떠나고 주방장은 오늘 하루를 뒤돌아 본다. 주방장:건방진 돈가스 새끼.. 피카츄 돈가스처럼 소스나 발릴것이지..  

  • profile
    korean 2019.01.01 18:30
    열심히 쓰셨습니다.
    보다 더 열심히 정진하신다면 좋은 작품을 쓰실 수 있을 겁니다.
    수고하셨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콘테스트-단편소설 공모게시판 이용안내 16 file korean 2014.07.16 3307
» 제 26회 창작콘테스트 수필 공모 <부먹파 돈가스의 하루> 1 거칠산 2018.12.02 33
546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어릿광대의 화장 1 도담 2018.12.02 34
545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출발- 1 단단 2018.12.01 55
544 제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 평범한 사람 2 김day 2018.11.28 82
543 제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응모-마주하는 시간 1 낙타선생 2018.11.24 32
542 제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응모 - 마녀분식집 1 김효승 2018.11.21 29
541 제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응모 - 꿈 1 아그책 2018.11.21 33
540 제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응모 - 아버지, 딸, 그리고 1 아그책 2018.11.21 22
539 제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응모 - 지독한 대물림 1 사랑니 2018.11.21 38
538 제 26차 창작 콘테스트 단편소설 공모 - 엄마에게. 2 별님 2018.11.07 77
537 제 26차 창작 콘테스트 단편소설 공모 - 폭력 1 하인리히 2018.11.05 39
536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어린아이의 마음- 1 박작가 2018.11.04 22
535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나무- 1 박작가 2018.11.04 22
534 제 26차 창착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 바람이 되어 살다- 1 박작가 2018.11.04 22
533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공모 - 너의 목소리가 들려 1 박작가 2018.11.01 39
532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공모 - 기억 1 박작가 2018.11.01 30
531 제 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 월몽가 1 정지해 2018.10.31 42
530 제26차 창작콘테스트 단편소설 부문 응모 - 불완전한 고독 1 시궁창속한줄기빛 2018.10.25 113
529 BJ대통령 1 보라빛닭 2018.10.14 90
528 ▬▬▬▬▬ <창작콘테스트> 제25차 공모전을 마감하고, 이후 제26차 공모전을 접수합니다 ▬▬▬▬▬ korean 2018.10.11 60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7 Next
/ 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