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40
어제:
54
전체:
273,864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36382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0386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7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16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21.01.07 12:31

김사장의 비애...

조회 수 10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21년도까지 인생의 여러 어려운 고비 (IMF)등 을 겪고 살아남은 김사장은 올해초부터도 울쌍이로다. 이유는 다음과도 같다. 1. 카페인 측정

카페라떼를 신마담이랑 잔뜩마시고 음주운전(?)을 하다가 잡힌 김사장은 경찰에게 카페인측정 (?)을 요구받고 카페인측정이 

높게 나왔다는 이유로 벌금형 100만원을 문다. 

김사장왈 : "아니 카페인측정은 왜 하나요?" "커피도 못 마셔요?"

경찰 왈 : "그게아니라~ 아저씨! 카 car ! 폐인 ! " "아저씨 차 모는 폐인같이 보여서요!"

2. 주식시장 

김사장은 박부장이랑 주식시장에 투자하러 간다. 주식시장에서 뻘건 색, 초록색 등이 보이더니 김사장은 얼굴을 

손으로 가린채 쪼그리고 앉아서 울쌍이다. 

박부장왈 : "김사장님! 기운내세요! 슬퍼마세요! 주식이 올랐어요!"

김사장왈 : "박부장! 그게 아냐! 난 스트레스가 올랐다고!" -_- 

3. 바람피는 와이프 

김사장이 택시를 타고 집에 도착한다. 그러다가 김사장이 이대리에게 전화를 건다. 

김사장 : "요즘 누가 나말고 제일 잘나가는 줄 알어?" 

이대리: "??! 혹시 이재용 삼성사장 아닙니까?!"

김사장 : "내 마누라가 요즘 제일 잘 나가! 집을 제일 잘 나간다고~"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 토끼가...

Who's 뻘건눈의토끼

profile

나이 :33살 남자 돼지띠 

취미: 장기, 농구, 스쿼시, 삼국지 게임..., 발라드 음악, crayon pop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자유글을 올리실 때 주의사항 file korean 2014.07.16 226
124 어머니, 그 영원한 내리사랑 1 file admin 2014.06.24 443
123 이른바 산청거옥이라 명명하였다 file korean 2014.07.16 394
122 어떤 바보4,5 2 망망대해 2015.06.01 347
121 동물들 1 뻘건눈의토끼 2015.10.19 282
120 어떤바보.3 1 망망대해 2015.05.26 272
119 고한우 -암연 1 농촌시인 2017.08.05 218
118 어떤 바보 1,2 망망대해 2015.04.22 215
117 살과 피와 뼈 뻘건눈의토끼 2015.03.19 197
116 일본어 솰라솰라! ^^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1.30 176
115 우리들의 애국지사(愛國志士) 어디로 갔나 file korean 2014.07.16 168
114 영화 레버넌트 평론 (수정중...) 뻘건눈의토끼 2016.02.22 162
113 체첸반군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5.11.17 152
112 할아버지 핑계로 알바를 그만두는거냐 1 하디웨니 2016.04.12 145
111 감각의 제국 1 뻘건눈의토끼 2015.10.18 142
110 아첨하는자들 4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2.12 141
109 돌고도네 나도 도네 2 뻘건눈의토끼 2018.07.24 136
108 캄보디아 여행기 2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2.28 133
107 연상들을 바라보면서...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7.10.18 129
106 표류자의 이야기 뻘건눈의토끼 2015.04.07 12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