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20
어제:
33
전체:
283,897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44920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1679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7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1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2016.02.08 10:50

기가막힌 사연들...

조회 수 129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세상에는 별 기가 막힌 사연들이 너무나도 많이 존재한다. 마치 마약은 불법이지만, 마약은 암시장에서 거래되는것 처럼... 마약은 주로 동남아시아나 남미에서 많이 재배되어서 코케인이나 히로뽕 또는 대마초들을 매매한다. 어떤 사람은 꽃처럼 대마초키우기에 미쳐서, 잘 자라라고 클래식음악이나 들려주고, 집뒤에 한구석 햇살 들어오는곳에 숨겨두어서 키운다. 광합성도 대마초를 재배한다. 어떤 멕시코 사람은 미국에 코케인을 가져갈려고 엉덩이 살을 수술해서 엉덩이 안에 마약을 숨기고 공항검색마저 무시한채 지나간다. -_- 

요즘 할머니들은 노인정에서 치매예방교육을 받는다고 하더라... 치매예방 3가지로 고스톱 치기, 오목두기랑 콩줍기를 한다. 어떤 할머니는 자신이 치매에 걸린지도 모르고 약만 자식들이 먹여주어서 그냥 잘 지내는 상 싶은데, 어느날인가 서랍에서 옛날에 썻던 일기장을 발견한다. 마지막 일기장글에 "오늘은 병원에 갔더니, 벌써 내가 치매에 걸렸다고들 하더라... 자식들에게 고생시키지 말아야 할텐데.." 라고 쓰여 있었다. 그 할머니는 치매에 걸려서 자신이 치매에 걸렸었다는 기억조차도 까막히 잊어먹은 것이었다. 어떤 할아버지는 아내가 돌아가셨는데, 치매에 걸려서 매일 마다 일어나면 할머니를 찾아 헤매고 경찰서까지 쳐들어가곤 했다. -_- 

1994미국 월드컵에서는 콜롬비아의 한 축구선수가 자살골을 넣는다. 그는 콜롬비아로 돌아오는데, 나이트 클럽에서 한 깡패에게 총으로 "골! 골! 골!" 하며 총을 맞았다. 

어떤사람은 기네스북에도 올랐다. 이사람은 생전에 벼락을 두번이나 맞았는데, 살아남았다. 그 사람은 과연 운이 좋았었나, 아니면 안좋았나 구분하기 힘들다. -_- 

비둘기 똥맞은 사람처럼... 

어떤 사람은 로또 당첨이 되는데, 아내가 찢어버린다. 근데, 텔레비전을 보니 당첨이 되어서 쓰레기 통을 뒤져서 로또 번호표를 이어붙힌다. 어떤사람은 아내가

진공청소기로 로또를 빨아들어서 A/S에 가서 분해를 한후, 로또 번호표를 꺼낸다. 

옛날에 중국이 공산화가 되기전에 어떤사람들은 보트피플로 피난을 가는데, 어떤 사람들은 혼자서 폐타이어나 농구공을 잡고 물위에서 헤엄쳐서 간다. 



Who's 뻘건눈의토끼

profile

나이 :33살 남자 돼지띠 

취미: 장기, 농구, 스쿼시, 삼국지 게임..., 발라드 음악, crayon pop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자유글을 올리실 때 주의사항 file korean 2014.07.16 237
26 캄보디아 여행기 2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2.28 139
25 영화 레버넌트 평론 (수정중...) 뻘건눈의토끼 2016.02.22 170
24 아첨하는자들 4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2.12 147
» 기가막힌 사연들...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2.08 129
22 잠수함 1 뻘건눈의토끼 2016.02.07 97
21 일본어 솰라솰라! ^^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6.01.30 185
20 치졸한 사람들 2 뻘건눈의토끼 2015.12.27 85
19 체첸반군 1 file 뻘건눈의토끼 2015.11.17 161
18 둘종에 하나! ^_^ 1 뻘건눈의토끼 2015.11.16 126
17 극과극 1 뻘건눈의토끼 2015.11.16 83
16 엽기적인 인간들... 2 file 뻘건눈의토끼 2015.11.13 124
15 수술 1 뻘건눈의토끼 2015.10.28 84
14 동물들 1 뻘건눈의토끼 2015.10.19 294
13 감각의 제국 1 뻘건눈의토끼 2015.10.18 148
12 액체 뻘건눈의토끼 2015.10.11 111
11 어부의 하루 1 뻘건눈의토끼 2015.10.01 107
10 어떤 바보4,5 2 망망대해 2015.06.01 360
9 어떤바보.3 1 망망대해 2015.05.26 282
8 어떤 바보 1,2 망망대해 2015.04.22 220
7 악순환... 1 뻘건눈의토끼 2015.04.08 87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