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마당

오늘:
10
어제:
46
전체:
283,991

접속자현황

  • 1위. 후리지어
    45030점
  • 2위. 뻘건눈의토끼
    21694점
  • 3위. 靑雲
    18945점
  • 4위. 백암현상엽
    17074점
  • 5위. 농촌시인
    12042점
  • 6위. 결바람78
    11485점
  • 7위. 마사루
    11385점
  • 8위. 엑셀
    10614점
  • 9위. 키다리
    9479점
  • 10위. 오드리
    8414점
  • 11위. 송옥
    7661점
  • 12위. 은유시인
    7511점
  • 13위. 산들
    7490점
  • 14위. 예각
    3459점
  • 15위. 김류하
    3149점
  • 16위. 돌고래
    2741점
  • 17위. 이쁜이
    2237점
  • 18위. 풋사과
    1908점
  • 19위. 유성
    1740점
  • 20위. 상록수
    1289점
조회 수 19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내 생에 봄날은 간다-손준혁

아무도 없는 그곳에 
겨울의 상처 지난 뒤에
봄이 찾아와 

상처를 치료해준다
아픔과 고통의 상처를 

인생의 실패를 성공으로
바꾸기 위한 새로운 
도전인 것처럼

그렇게 봄이 온다
따스한 봄이 온다


새싹과 새들도 정답게
반기며 신나게 노래하며


그렇게 봄은 또 찾아온다 
따스한 꽃내음 사랑스러운 님의 
발자국 그리면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월간문학 한국인] 창작마당에 시를 올리실 때 주의사항 1 file admin 2014.06.24 2002
334 사랑에 대한 고백 1 jangarm 2016.04.06 17
333 돌아선다 1 jangarm 2016.04.06 8
332 기다리는 마음 1 jangarm 2016.04.06 14
331 1 jangarm 2016.04.06 9
330 바람,바람-변다빈 1 다빈치 2016.04.04 43
329 나의 꿈-변다빈 1 다빈치 2016.04.04 40
328 하원차를 기다리며-변다빈 1 다빈치 2016.04.04 85
327 잎으로 담지 못한 꽃 1 글둥실 2016.03.30 49
326 동행-손준혁 1 농촌시인 2016.03.18 37
325 1승 4패 1 커피카피코피 2016.03.17 54
324 All leave Young 1 커피카피코피 2016.03.17 30
323 사랑 1 커피카피코피 2016.03.17 65
322 김밥 3 커피카피코피 2016.03.17 66
321 시간이 멈춘 그곳 1 커피카피코피 2016.03.17 54
320 사애-손준혁 1 농촌시인 2016.03.17 56
» 내생에 봄날은 간다- 손준혁 농촌시인 2016.03.17 191
318 삶의무게 -손준혁 농촌시인 2016.03.13 39
317 빛-손준혁 1 농촌시인 2016.03.13 48
316 산속사찰-손준혁 농촌시인 2016.03.13 42
315 사랑-손준혁 농촌시인 2016.03.13 8
Board Pagination Prev 1 ... 71 72 73 74 75 76 77 78 79 80 ... 92 Next
/ 92